■ 기자수첩
■ 사 설
■ 컬 럼
■ 기 고
■ 포토뉴스
■ 특집뉴스

3,133
9,854
13,156
9,071,239
  현재접속자 : 43 (회원 0)
Home >  사설, 오피니언 >  사설

 

작성일 : 19-06-04 07:13
“정쟁놀음 정치꾼들 기억하자”
 글쓴이 : 하면된다song
조회 : 21  

정쟁놀음 정치꾼들 기억하자

국민의 안위와 민생까지 내평개친 정치권의 정쟁놀음에 대해 국민들은 피로감만 쌓여가고 있다. 일각에서는 벌써부터 총선체제로 전환된 정치권에 대한 혐오표현도 서슴지 않는다.

 

지난 22일 마감된 자유한국당 해산 청원은 역대 최다인 183만명이 동의했고 여당인 민주당 해산 청구도 2332만명을 넘어섰다.

 

이렇게 원내 제1·2당에 대한 해산청구가 청와대 청원을 통해 제기된 배경에는 국민과 동떨어져 정쟁만 일삼는 정치권의 행태에 대한 국민들의 깊은 불신으로 해석된다.

 

연초부터 개점휴업 상태인 국회는 이미 내년 총선 준비에 한창이다. 빈손으로 마무리 된 5월 국회는 한시가 급한 추경안 처리 논의조차 못하고 끝났다. 이도 모자라 6월 국회도 순탄치 않을 조짐이다. 한국당의 몽니에 국회 전체가 공전을 거듭하는 분위기다.

 

각종 민생법안과 추경안 논의를 뒤로한 채 장외투쟁에 나섰던 한국당은 강효상 의원의 한미정상간 통화내용 누출 사건이 벌어지자 제 식구 감싸기에 급급하다.

 

강 의원의 행태에 대해 여당이 국가기밀 유출이라 규정하자 한국당은 공익제보라는 주장을 펼치면서 공직기강 해이의 책임을 운운하며 강경화 외교부 장관 경질을 요구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다. 양정철 민주정책연구원장과 서훈 국정원장의 사적 만남에 대해서도 관건선거 모의라면서 강 의원 사태에 대해 맞불작전을 펼치고 있다. 강 의원의 국가기밀 누출에 대해 민주당 총선기획자와 국정원 간의 은밀한 만남이라며 사태의 본질을 흐리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29일 국가 운영과 직결된 정상 간 통화내용을 정쟁의 소재로 활용하는 것은 국인에 부합하지 않는다며 한국당에 대해 통렬한 각성을 촉구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국정을 담당해봤고, 앞으로도 국민의 지지를 얻어 국정을 담당하고자 하는 정당이라면 적어도 국가운영의 근본에 관한 문제만큼은 기본과 상식을 지켜주기를 요청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앞서 한미정상 통화 내용 유출에 대해 변명의 여지없이 있어서는 안 될 일이라며 국민에게 사과했다. 한국당이 이번 사건을 정쟁의 소재로 활용하는 것과는 별개로 공직 사회의 기강을 다잡지 못한 정부의 책임에 대해 분명하게 용서를 구하고자 한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은 이번 사건을 공직기강을 바로 세우는 계기로 삼고 철저한 점검과 보안 관리에 더욱 노력하겠다면서 각 부처와 공직자도 공직 자세를 새롭게 일신하는 계기로 삼아달라고 당부했다.

 

하지만 아직도 국회정상화는 요원해 보인다. 이미 정치권의 관심은 국민도 민생도 아니다. 오로지 이들은 내년 총선에서 누가 국회의원에 당선되는 가에 있다. 진보와 보수의 가치도 금배지라면 언제라도 벗어던질 수 있다는 표정이다.

 

국민들은 기억해야 한다. 정치를 버리고 정쟁만 일삼은 정치 패거리들에 대해 혐오하기 보다는 생생히 기억해서 국민주권으로 심판해야 한다.

 

                                              [신아일보] master@shinailbo.co.kr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Total 97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974
수지면, 가축분뇨 공동자원화(에너지화)지원사업 주민반발! 남원시는 수지면 남창리 산115번지 외4필지에 1일 처리량99톤을 목적으로 분뇨처리시설이 들어선다. 이에…
하면된다song 06-20 23
973
[동아사설]현대重 노조 또 난동, 누가 이들에게 폭력면허 줬나 현대중공업의 대우조선해양 인수합병(M&A)을 반대하는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노총) 소속 현…
하면된다song 06-15 32
972
[신아특집]‘게임 중독’이 질병이라니? 일반화의 오류에 빠지다 WHO 게임중독 질병 간주…국내 이르면 2026년 표준 질병·사인 분류업계 “게임중독 질병 코드화로 인한 …
하면된다song 06-09 27
971
“고액 상습체납자 최장 30일 유치장 가둔다” 세종=송충현 기자 1억이상 국세 3회이상 안내면 감치, 체납자 배우자-친인척도 계좌 조회 정부가 세금을 일부러 내지 않…
하면된다song 06-06 38
970
[신아사설] ‘땡깡정치’는 국민이 심판할 것 이번에는 국회 정상화의 출구를 찾을 수 있을까? 민생법안과 추경안을 볼모로 잡고 이전투구에 열중인 국회와 정치권을 바라…
하면된다song 06-05 31
969
[동아사설]안건 처리율 30%… 이런 민폐국회는 없었다 20대 국회에서 그제까지 국회에 접수된 법률안·예산안·결의안 등의 본회의 처리율이 29.2%로 나타났다. 접수된 …
하면된다song 06-04 22
968
“정쟁놀음 정치꾼들 기억하자” 국민의 안위와 민생까지 내평개친 정치권의 정쟁놀음에 대해 국민들은 피로감만 쌓여가고 있다. 일각에서는 벌써부터 총선체제로 전환된 …
하면된다song 06-04 22
967
남원시, 예산 느는데 인구는 왜 감소되나?시민들, 급속도로 늘어나는 애물단지들 지역발전 저해 원인으로 꼽아 천애의 비경 지리산과 춘향이라는 이 시대 최고의 명품브랜…
하면된다song 05-03 69
966
남원시 공유재산관리에 구멍, 의회는 관객? 남원시가 국민의 혈세로 만들어진 시 보유 공유재산에 대한 부실한 관리와 이를 묵인하는 행정사무감사와 행정집행에 구경꾼…
하면된다song 05-01 72
965
임실군의회, 주민 대의기관으로 책임을 다하라줄줄새는 혈세운영에 대한 집행부행정운영감시와, 노동조합운영관리도 임실군의회가 엉터리로 집행하는 집행부의 행정운영…
하면된다song 04-30 76
964
남원시, 시민알권리 외면하는 행정 “도마위”전북 남원시가 시민의 알권리를 외면하는 행정으로 비난을 사고 있다. 시는 지역축제인 춘향제를 치르기 위해 시 산하 춘향제…
하면된다song 04-16 76
963
남원시, 춘향제전위원장 업무추진비 공개하라보조금으로 과다 사용한 춘향제전위원장의 경비사용내역을 왜 못 밝히나? 남원시가 시민누구나 당연히 알아야할 춘향제전위원…
하면된다song 03-26 100
962
금융 감독원, 민원처리보다 ‘무늬만’ 사정기관?민원처리는 뒷전, 특정회사를 대변하는 인상의 민원처리로 불신자초 금융 감독원이 사고당사자가 보험처리의 부당성을 …
하면된다song 01-11 170
961
남원시, 시민의 혈세로 시민에게 총구를 겨누다니재판부는 건축허가가 재량권을 일탈‧남용으로 판결했는데, 남원시의회 제227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에서 박문화…
하면된다song 12-14 161
960
양해석 남원시의원 "기업유치에 대한 해법 내놔야" 전북 남원시의회는 양해석 시의원이 지난 23일 제227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집행부의 기업유치 계획에 대해 집중 …
하면된다song 11-25 159

 

 

 1  2  3  4  5  6  7  8  9  10    

and or

Copyright ⓒ NWJA.KR - DUIJIBEOBON JEONBUK 뒤집어본전북.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이메일 : swp2072@hanmail.net
주소 : 전북 남원시 / 기사제보 : ☎ 010-3651-5588 / 편집실 : ☎ 010-3651-5588 / 광고문의 : ☎ 010-3651-5588     [회사소개]